파랑새의 웰빙 이야기

'알콜중독 치매'에 해당되는 글 1건

  1. [치매치료]고령화 시대의 최대의 적 치매, 조기발견이 중요하다. (28)

[치매치료]고령화 시대의 최대의 적 치매, 조기발견이 중요하다.

웰빙건강 120세



[치매치료]고령화 시대의 최대의 적 치매, 조기발견이 중요하다.

보건복지부 통계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인구 중 65세 이상 노인 인구 중 약 52만명이 치매환자로 추정된다고 합니다.  이는 우리나라 노인 인구의 9.1%에 해당되는 수치로서 매우 유병율이 높은 질환임을 알 수 있습니다.

많은 노인 분들이 치매에 걸려 있지만 실제 의료기관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분들은 47.0%에 불과합니다. 절반 이상이 치매에 걸려 있으면서도 의료기관의 치료를 받지 못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또한 현재 건강한 상태에 있는 노인 분들도 치매에 대해 많은 불안을 느끼고 있을 정도로 치매는 고령화 시대의 최대의 질병입니다.

오늘은 이런 심각한 사회문제를 유발할 수 있는 치매의 원인과 증상 및 치매의 치료와 예방법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고령화 시대의 최대의 적, 치매의 원인과 증상

▣ 치매의 원인

치매는 여러 가지 원인에 의한 뇌손상에 의해 기억력을 비롯한 학습이나 언어 등 인지기능의 장애가 생겨 일상생활을 유지할 수 없는 상태를 의미합니다.

치매는 주로 노년기에 많이 발생하며 암이나 심장병 그리고 뇌졸중에 이어 4대 주요 사망원인으로 알려진 신경질환입니다.



치매의 원인은 크게 3가지입니다.

① 알츠하이머병
② 뇌졸중이나 뇌동맥경화 등으로 인한 혈관성 치매
③ 기타 치매 - 사고로 인한 두부외상이나 일산화탄소중독, 알코올 중독, 파킨슨병으로 인한 치매 등

치매에 가장 많은 원인은 알츠하이머병입니다. 전체 치매환자의 약 50~80%에 알츠하이머병이 차지하고 있습니다.

알츠하이머병은 대뇌 피질세포의 점진적인 퇴행성 변화로 인하여 기억력과 언어기능의 장애를 초래할 뿐만 아니라 판단력과 방향 감각이 상실되고 성격도 변화되어 결국 자신을 스스로 돌볼 수 있는 능력이 현저히 상실되는 병입니다.

▣ 치매의 증상

치매는 무엇보다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이미 증상이 완연히 나타나고 나면 치매의 정도가 초기를 지나 중중으로 진행된 상태이기 때문에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그렇다면 일반적인 치매의 초기증상은 무엇일까요? 치매의 초기 증상은 인지기능의 변화에 의한 증상과 행동으로 나타나는 증상으로 알 수 있습니다.

 ◈ 치매의 초기 증상(인지기능 변화에 의한 증상) ◈

① 기억력 저하 - 최근의 일이나 사건에 대해 기억을 하지 못한다.
② 언어기능 저하 - 사물이나 사람 이름이 기억나지 않는다.
③ 시간 지남력 저하 - 날짜와 시간에 대한 감각이 없다.
④ 시공간 능력 저하 - 자주 다니던 길을 잃고 헤맨다.
⑤ 수행능력 저하 - 집안의 간단한 도구를 다루지 못한다.

 ◈ 치매의 초기 증상(행동 증상) ◈

① 성격변화 - 성격이 강해지거나 충돌조절이 안 된다.
② 우울 - 슬프거나 기분이 처진 것처럼 행동한다.
③ 초조 - 가만히 잇지 못하고 목적없이 자꾸 움직인다.
④ 환각 - 실제로는 없는 소리나 사물, 사람을 보거나 듣는다.
⑤ 망상 - 자신의 물건을 다른 사람이 훔쳐갔다고 주장한다.
⑥ 무감동/무관심 - 주변에 대해 흥미를 잃고 새 일을 하려는 의욕이 감소한다.



치매의 치료방법 및 치매 예방법

▣ 치매의 치료방법

치매는 조기에 발견해 치료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왜냐하면 치매는 현재까지 완치시킬 수 있는 치료방법이 없기 때문입니다.

다만 치매의 원인이 혈관성 치매일 경우에는 뇌졸중을 예방하면 더 이상의 진행을 막을 수 있습니다. 있기 때문에 치료가능 치매로 분류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치매는 조기에 발견해 적극적으로 치료해야 중중으로 발전하는 것이 지연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치매로 인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습니다.

또한 치매의 원인을 파악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알츠하이머병과 혈관성 질환으로 인해 치매와 기타 치매 등 원인 질환을 잘 치료하는 것이 우선되어야 합니다.

최근에는 신경줄기세포를 통한 치매의 치료법이 새롭게 개발되고 있으니 포기하지 않고 적극적으로 치료하시는 것이 필요합니다. 아래 관련글에서 다양한 치매에 대한 글이 있으니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 치매의 예방법

치매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치매의 원인 질환이라고 할 수 있는 병을 잘 관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혈관성 치매를 유발하는 고혈압과 당뇨병은 평소에 잘 관리해야 합니다. 이를 위해서는 평소 식습관이 매우 중요합니다. 맵고, 짠 식단을 피하고 과도한 음주나 흡연을 삼가하는 등 건강한 생활습관을 유지해야 합니다.

또한 알츠하이머병으로 인한 치매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평소에 뇌가 활발하게 움직일 수 있도록 다양한 취미활동을 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치매가 우려되는 분들은 규칙적인 신체운동이나 지속적인 두뇌운동 등을 통한 치매예방법을 지속적으로 실천해야 합니다.

또 치매가 의심되면 가까운 보건소나 진료기관을 통해 검진을 받아 조기에 발견해 치료하는 관리가 필요합니다.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보건소에 등록된 치매환자는 매월 3만원의 치료 관리비를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치매 관련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