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랑새의 웰빙 이야기

[쿨비즈룩]더운 여름을 시원하면서도 단정한 쿨비즈룩으로 멋내기

리뷰세상




더운 여름이 시작되면 누구나 시원한 옷차림에 대해서 신경을 쓰기 마련입니다. 특히 정장을 입어야 하는 직장인이라면 여름이 더욱 예민한 시기입니다. 최근에는 실내 온도도 규제가 되고 있어 정장을 입어야 하는 직장인들에게 고민거리입니다. 특히 격식있는 옷차림의 상징이기도 한 넥타이는 체온을 2도 가량 상승시키고 혈액순환을 방해합니다. 여름은 비즈니스맨들에게는 고통스런 계절입니다.


Tip. 시원하면서도 단정한 '쿨비즈룩'로 친환경 멋내기에 도전하라.

 최근 정장이 아닌 비즈니스 캐주얼을 공식 착장 지침으로 지정하는 회사가 점차 늘어나면서, 넥타이 없어도 멋스럽고 격식 있게 보이는 '쿨비즈(Cool-biz)룩'이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쿨비즈룩이란 통기성을 갖추고 가벼워 시원하고 쾌적하면서도 격식을 차릴 수 있는 자연스러운 색감의 비즈니스 캐주얼을 말합니다.








 노타이로 에어컨 실내 온도도 낮춰 에너지도 절약하고 통기성이 좋으면서도 가벼워 시원하고 쾌적한 느낌을 주면서도 격식을 차릴 수 있기 때문에 젊은 직장인들에게 인기가 높습니다.

쿨비즈룩은 이미 수년 전부터 세계적으로 유행하기 시작한 '쿨비즈 캠페인'과 맥락을 같이하고 있습니다. 쿨비즈 캠페인은 해마다 높아져 가는 지구 대기온도를 낮추는 한편, 에너지를 절약하고 냉방비를 절약하기 위해 '여름에 직장 남성들이 넥타이를 풀고 시원하고 간편한 옷차림을 하자'는 운동으로 일본에서 처음 시작되었습니다.


Tip. 쿨비즈룩의 생명은 '소재'

- 상쾌하면서도 시원해야, 

- 면, 마 등 천연소재로 통기성 흡수성은 업

- 밝고 은은한 파스텔 톤 재킷에 줄무늬 체크 셔츠 곁들이면 화사



쿨비즈룩의 키포인트는 상쾌하고 시원해야 함에 있습니다. 입었을 때 시원하려면 아이템을 선택할 때 가볍고(light), 청량감 있는(Cool) 기능성 소재를 중심으로 선택하면 됩니다.








최근에는 모헤어와 리넨(마) 소재 등 청량감 있는 대표적인 천연소재와 냉감 소재를 적용한 정장까지 나와 직장인들의 선택의 폭도 더욱 넓어졌습니다.

제일모직 로가디스 컬렉션은 면 소재에 흡수 발산력이 높은 폴리에스터를 혼합하여 만들어 낸 쿨맥스(Coolmax) 소재 재킷을 출시했습니다. 쿨맥스는 그동안 스포츠웨어나 레저웨어에 사용돼 온 소재이지만, 로가디스는 쿨맥스의  '흡습속건'이라는 장점을 살려 부자재를 전혀 사용하지 않은 셔츠형 재킷으로 만들어 쾌적한 착용감을 높였습니다.

LG패션 타운젠트는 통기성이 좋은 리넨(마) 소재로 된 재킷과 바지를 내놓았습니다. 기존 소비자들에게 크게 사랑을 받지 못했던 구김이 많이 가고 촉감이 까슬까슬한 마 소재와는 달리, 주름을 최소화 한 '링클프리' 가공과 부드러운 촉감을 강조하는 '실켓' 가공을 한 것이 특징입니다.

코오롱 FnC의 클럽 캠브리지는 화확적 냉감 가공을 거치지 않은 친환경 '페이퍼 재킷'을 선보였습니다. 페이퍼재킷은 리넨-마닐라 삼을 원료로 사용한 종이 섬유 등 천연 소재만을 사용한 것이 특징으로, 삼이 가지고 있는 원료 자체의 통기성과 흡습성을 살렸습니다.


Tip. 쿨비즈룩 코디는 이렇게 하라.

넥타이가 없어 다소 허전한 느낌의 쿨비즈룩을 연출할 때는 소재만큼이나 신경을 써야 하는 것 중에 하나가 바로 컬러입니다.

클래식과 베이직 트렌드를 벗어나 지나치게 난해한 스타일이나 화려한 컬러를 선택한다면 스타일을 망칠 수 있습니다.

지나치게 채도가 높은 색상보다는 은은한 파스텔 톤 컬러를 선택하는 것이 고급스러우면서도 여유가 묻어나는 비즈니스축을 완성할 수 있습니다.










최근에는 '드레스 업 캐주얼'(잘 차려입은 캐주얼)이 유행하면서 한 여름에도 입을 수 있는 얇은 소재 재킷에 색 자체로 시원한 느낌을 주는 라이트 불루나 바이올렛 등의 밝은 컬러가 사용되고 있습니다. 밝은 재킷과 함게 스트라이프나 체크 패턴의 셔츠를 함께 입으면 셔츠만으로도 포인트를 줄 수 있습니다.

Tip. 쿨비즈룩 코디의 주의점

여름철 쿨비즈 제품들은 리넨 등 얇은 소재가 많아 속이 비치기가 쉽습니다.  때문에 밝은 색상을 입을 때는 내의 색상에 유의 해야 합니다. 또 리넨 소재의 재킷이나 셔츠는 자연스럽게 구겨지는 것이 멋스럽긴 하지만, 지나치게 주름이 진 옷을 입는 것은 비즈니스 미팅 등에서 만나는 사람들에게 소홀한 인상을 주기 쉬우므로 자주 손질할 필요가 있습니다.

[도움자료 <국민일보, 2011. 5. 30. 기사 참고>]